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가슴을 울리는 이야기. "마지막 강의"

      : 시한부의 삶. 랜디 포시 교수

 

  카네기 멜론대학의 컴퓨터공학 교수

  랜디 포시가 이 강의를 의뢰받았을 때, 그는

  이것이 마지막이라면 하고 상상할 필요가.

  없었다. 그는 최근 시한부 암 선고를 받았고

  얼마 살지 못할 것을 알고 있기 때문이다.


   과거에 많은 이들이 "마지막 강의" 라는

   타이틀로 강연을 했다. 그들은 자신의 죽음을

   가정하고 고민하며, 삶에서 가장 중요한 것이

   무엇인지 반추하기를 부탁 받는다. 그리고

   그리고 이런 강연을 듣는 청중들은 한 가지

   의문을 떠올리게 된다. " 만약 나에게 마지막

기회가 있다면 내가 할 수 있는 가장 값진일은 무엇일까?" , "만약 내일 내가 사라진다면 무엇을 남길 수 있을까?"

하는 식으로 말이다. 여기 실제로 우리에게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작별인사" 를 남기는 한 사람이 있다.


2007년 9월 18일, 말기 췌장암에 걸려 시한부 삶을 선고받은 카네기멜론대학교 컴퓨터공학 교수 랜디 포시(47)가

피츠버그 캠퍼스에서 "마지막 강의" 를 했다. 학생과 동료등 400명을 앞에 두고 펼친 고별 강의는 유쾌한 웃음으로

시작해 이내 뜨거운 울음바다가 되었다. 이 명강의는 동영상으로도 제작되었고 유튜브등의 사이트등을 통해

전세계로 빠르게 전파되었다. 그의 마지막 강의가 입소문을 타면서 대중은 열광적인 반응을 보내기 시작했다.

그리고 독일어, 중국어, 스페인어로 번역된 동영상을 본 시청자만 해도 전 세계에 걸쳐 1000만 명을 넘어섰다.


   공중파 매체도 예외는 아니었다. 2007년 10월 22일, 미국의 인기 TV 토크쇼

   오프라 윈프리 쇼에 초대 받은 그는 다시 한 번 수많은 방청객과 시청자들의

   가슴을 울리는 "마지막 강의"를 하였다. 미국의 ABC방송은 2008년 4월 9일

   랜디 포시의 투병기와 그의 "마지막 강의" 내용을 특집으로 내보냈다. 이 방송을

   통해 그는 한국계 풋볼스타 하인스 워드와 연습 경기를 하며 북아메리카프로

   미식축구리그(NFL)에서 뛰고 싶다던 어릴 적 꿈을 이룰 수 있었다.

   

   월스트리트저널 또한 그의 마지막 강의 내용을 보도했고, ABC뉴스는 그를

   "이 주의 인물" 로 소개했다. 미국의 대표적인 주간지 비즈니스위크는 “매일 매일

   을 감사하는 남자” 라는 제목으로 그의 사연을 전하며 "가족과 함께 이 용기 있는

  사람의 강렬한 말을 듣길 바란다" 라고 썼다. 랜디 포시의 마지막 강의는 올해

   2008년 4월 8일에 미국에서 책으로도 엮어졌고, 출간 즉시 아마존과 뉴욕타임스의

   종합베스트셀러 1위에 오르며 뜨거운 주목을 받고 있다.


그는 현재 최대한 재미있게 살고 있고, 앞으로도 남은 시간 동안 최대한 재미있게 살 것이라고 항상 얘기한다.

그의 말대로 행복한 삶은 정말로 내가 살고 있는 현재인 "이 순간" 에 존재하는 것이다. 우리는 이 이야기을 통해

삶을 살아가는 즐거움과 용기를 얻고, 자신도 모르게 잃어버렸던 어린 시절의 소중한 꿈을 되찾는 방법을

배우게 될 것이다. 이제 그의 마지막 강의는 끝이 났지만, 앞으로도 이 이야기는 많은 사람들에게 영감을 주는

선물로 오랫동안 우리 곁에 남아 있을 것이다. 그 이유는 바로 그의 유쾌함과 솔직함 그리고 삶에 대한 성실성과

현명한 애착이 우리가 집중할 수 있게 도와주는 것이다.


"꿈을 간직하고, 그 꿈에 대해 향해가면서 현재를 성실하게 살고 미래에 대해 준비를 하며 꿈은 이루어

진다." 라고 랜디 포시 교수는 말하고 있다. 분명 모두가 다 알면서 실천하고 있지 않은 것들이 아닌,

그만의 경험과 노력이 결합된 노하우를 그는 우리에게, 그의 아이들에게 말하고 있는 것이다.

랜디는 딜런, 로이, 클로이. 세 아이를 둔 아버지인데, 그의 책중에 한구절을 소개하고자 한다.


그 어떤것도 살아서 곁을 지켜주는 부모를 대할 수 없다는 것을, 하지만 원래 엔지니어링 이라는것이
완벽한 해결책은 아니다. 그것이 제한된 자원으로 최선을 다함을 의미한다. 강의와 이 책, 두가지 다
바로 제한된 시간으로 최선을 다하려는 나의 시도였다.


그리고, 끝으로 그의 "마지막 강의" 의 마지막 부분을 보면서, 이 글을 마치고자 한다.
 

저의 이 마지막 강의가 많은 분들에게 도움이 됐다니 너무나 기쁘지만 사실 이 강의는 제자들을 위해 마련한

것이 아니었습니다. 바로 저의 세 아이들을 위해 준비한거였죠. 나중에 그 애들이 자라면 꼭 저의 이 마지막

강의를 볼거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그 아이들에게 아버지인 내가 이렇게 살았구나. 이런 사람이었구나 하고

생각해주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starry, starry night

Posted 2008.03.08 09:56



"This world was never meant for one as beautiful as you."

사실적인 묘사만 예술로 생각했었던 나에게
꼬불꼬불한 붓터치가
얼마나 아름다운 것인지
알게 해준...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한글의 아름다움

Posted 2007.10.13 10:19

꽃, 고양이냥, 타짜, 새싹

글꼴이 정말 꽃 같고, 고양이 수염같고, 강렬한 느낌의 타짜, 그리고 새록새록 싹이 돋아나는 새싹 같다.

한글은 정말 최고~



출처 : 네이버 기사

'보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Randy Pausch (랜디 포시)의 마지막 강연(오프라 윈프리 쇼 버전)  (0) 2008.07.27
starry, starry night  (0) 2008.03.08
한글의 아름다움  (0) 2007.10.13
눈의 피로를 풀어주는 아이소프트 존  (0) 2007.10.07
영화 "Serendipity"  (0) 2007.10.03
인상파 거장전  (0) 2007.09.01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눈의 피로를 풀어주는 eye soft zone 입니다.
eye soft zone(2.5G 8/2)
명도8, 채도2

모닝글로리 공책 앞에 있었던...
R : 163, G : 204, B : 163 (#A3CCA3)
 
R : 181, G : 219, B : 146 (#B5DB92)
 

'보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starry, starry night  (0) 2008.03.08
한글의 아름다움  (0) 2007.10.13
눈의 피로를 풀어주는 아이소프트 존  (0) 2007.10.07
영화 "Serendipity"  (0) 2007.10.03
인상파 거장전  (0) 2007.09.01
[영화] 화려한 휴가  (0) 2007.08.11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영화 "Serendipity"

Posted 2007.10.03 09:40

영화 "Serendipity"
serendipity〔〕n.
1 우연히 발견하는 능력
2 [pl.] 운수 좋은 뜻 밖의 발견(물)

운명이 정해져있을까?
그 모든 것이 우리에게 미래를 암시하는 것일까?
정말 그리워하면 그렇게 영화처럼 만날 수 있을까?

난 이렇게 참 동화스러운 영화가 좋더라.

그 짧은 시간을 오래도록 간직하며
그렇게 마음 속의 그 따뜻한 느낌을 갖고서 산다.
또 하나, 그 안에 열정이 있냐? 고 되묻는다.

Serendipity...

'보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글의 아름다움  (0) 2007.10.13
눈의 피로를 풀어주는 아이소프트 존  (0) 2007.10.07
영화 "Serendipity"  (0) 2007.10.03
인상파 거장전  (0) 2007.09.01
[영화] 화려한 휴가  (0) 2007.08.11
미국 다우존스, 나스닥, S&P 지수, 실시간으로 보기  (0) 2007.08.11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인상파 거장전

Posted 2007.09.01 13:03


Charles Courtney Curran - on the heights

2006.08.04

아름다운 여인이 주인공이 아니라

눈에 안보이는 햇빛이 주인공이며,
붓터치로인한 미묘한 질감이 주인공이며,
부분부분 다르게 표현하는 방법이 주인공이며,
전체가 완벽하게 보이지 않는 것이 주인공이며,
전체적인 느낌이 주인공이다.

자연이지만 자연이 아닌 것...
그것이 주인공이다.

'보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눈의 피로를 풀어주는 아이소프트 존  (0) 2007.10.07
영화 "Serendipity"  (0) 2007.10.03
인상파 거장전  (0) 2007.09.01
[영화] 화려한 휴가  (0) 2007.08.11
미국 다우존스, 나스닥, S&P 지수, 실시간으로 보기  (0) 2007.08.11
아이폰 소개 동영상  (0) 2007.07.02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영화] 화려한 휴가

Posted 2007.08.11 23:04
그날의 작전명 "화려한 휴가"

오랜만에 어머니와 동생과 함께 한 영화
영화보다 눈물을 그렇게 흘려본 적이 참 오랜만이다.
매우매우 재밌다기보다는
그 값어치 이상은 한 영화
소재가 그래서 어느정도의 눈물은 생각했지만
역시나 직접 보는 것이 좋다

다시 구청에 들어가면 죽을 것을 알면서도
남편이 나가는 것을 알면서도
목놓아 울지못하고
숨죽여 자는척 흐느끼는 아내의 그 표정
어린 아이를 꼭 안아주는 아빠의 눈물
봉달이 이요원의 "우리 잊지 말아주세요" 하는 방송

그시대에 나라면 어땠을까?
일단 이성적으로 따져보지 못하고 정의감에 불타는 나로서는
그렇게 가족들을 놔두고 모질게 그곳으로 갔겠지...

정치적인 이야기보다 그 안의 하나하나의 삶을 그리고
러브스토리 하나 넣어주는 센스~

아주아주 감동적인 영화는 아니었지만
참으로 많은 눈물을 흘리게한 영화

엔딩크레딧 올라가는 그 마디마디 마다
그려지는 그 흑백사진
한장한장이 영화를 보는 그 순간의 감동을 말해주어
다 올라갈때까지 자리를 뜰 수 없었다.




P.S : 방금 홈피를 들어가봤는데
거기 나왔던 몇몇 인물들은 실제로 희생되었던 사람들이군

참, 이주일의 연기도 볼만 했다.ㅋ

'보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화 "Serendipity"  (0) 2007.10.03
인상파 거장전  (0) 2007.09.01
[영화] 화려한 휴가  (0) 2007.08.11
미국 다우존스, 나스닥, S&P 지수, 실시간으로 보기  (0) 2007.08.11
아이폰 소개 동영상  (0) 2007.07.02
2006 삼성 하계수련대회  (0) 2007.06.14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실시간으로 미국 다우 지수와 나스닥 지수를 볼 수 있다.
참고로, 미국 주식은 우리나라 시간 저녁 10시 30분에 시작한다.

(F5 (새로고침) 하면 갱신된 정보를 볼 수 있습니다.)





출처 :
http://money.cnn.com/data/us_markets/

'보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상파 거장전  (0) 2007.09.01
[영화] 화려한 휴가  (0) 2007.08.11
미국 다우존스, 나스닥, S&P 지수, 실시간으로 보기  (0) 2007.08.11
아이폰 소개 동영상  (0) 2007.07.02
2006 삼성 하계수련대회  (0) 2007.06.14
Way back into Love  (0) 2007.06.05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아이폰 소개 동영상

Posted 2007.07.02 08:10




먼저 H/W의 기구 디자인은 넘어가더라도
마치 살아 움직이는 듯한 S/W의 UI 디자인은 그야말로 감동적이네요.

맥OS같은 아쿠아 식 디자인,
아기자기한 아이콘,
화면이 전환될 때마다 그에 알맞은 화면 전환효과,
반투명한 조작저튼들,
스크롤을 효과적으로 사용한 UI,
사용 순서에 맞게 구성한 UI,
PC 사용자에게 익숙한 조작법,
Drag & Drop,
바로가기의 자유로운 구성,
이미지 뷰어에서의 직관적인 조작법,
파일을 탐색하는 매우 쉬우면서 논리적인 방법,
터치스크린의 단점인, 오타를 교정해주는 방식,
돋보기 모드
실제 아날로그 카메라로 사진을 찍는듯한 조리개 열고 닫히는 효과

list 스크롤, 음악을 play하기 위한 시퀀셜한 방법, Landscape 네비게이션, 선택에 알맞는 부드러운 화면전환, video play 시, 반투명한 조작버튼

전체적으로 web에서 보는 매우 Flash적인 모습이 보이고,
화면이 마치 내가 조작하는 대로 정말 살아 움직이는 움직이는 듯한 그야말로 soft하고 dynamic한 모습을 보여주네요.

그것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벡터그래픽, 아이콘들을 천천히 보여주는 마스킹 기법, 여러가지의 화면전환 효과(확대/축소, 아이콘 이동, window의 뒤집기 등등), 알파값 계산, 터치의 두 점 인식, 스크롤의 해석 등등.

특히 iPod의 전원을 켜고 끌때마다 fade in / fade out 효과에 감동받았던 저로서는
쉬울것 같은 이 작은 효과가 사용자에게는 엄청난 감동을 주는구나 느꼈습니다.
특히 화면전환 효과는 재미나며, 게다가 다음 UI를 이해하고 예상할 수 있고, 그다음 조작법을 가르치는 역할도 할 수 있도록 구성했네요. 다음 동작을 위한 사용자의 시선 이동의 효과도 있고...
마치 좁은 LCD화면에서 조작하지만 더 넓고, 깊은 실제 존재하는 무언가를 컨트롤 하는 느낌입니다.

iPod처럼 그야말로 휠스크롤로 모든 것을 컨트롤 하는 조작법에 비해서는(기대가 너무 컸나요 ㅡㅡ;)
복잡한 조작법이지만(역시 Phone이라서...) 여러가지 아이디어가 많이도 보이네요.
특히 화면전환효과는 색다른 아이디어는 아니지만, 엄청난 감동입니다.

'보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화] 화려한 휴가  (0) 2007.08.11
미국 다우존스, 나스닥, S&P 지수, 실시간으로 보기  (0) 2007.08.11
아이폰 소개 동영상  (0) 2007.07.02
2006 삼성 하계수련대회  (0) 2007.06.14
Way back into Love  (0) 2007.06.05
The Lion King - The Lions Sleeps Tonight  (0) 2007.02.17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2006 삼성 하계수련대회

Posted 2007.06.14 09:01


음음... 작년 생각이 많이 나는구나.

'보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미국 다우존스, 나스닥, S&P 지수, 실시간으로 보기  (0) 2007.08.11
아이폰 소개 동영상  (0) 2007.07.02
2006 삼성 하계수련대회  (0) 2007.06.14
Way back into Love  (0) 2007.06.05
The Lion King - The Lions Sleeps Tonight  (0) 2007.02.17
JUST DO IT  (0) 2007.01.04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 PREV : 1 : 2 : 3 : 4 : NEXT »